유재하음악경연대회

From 한양 위키
Jump to navigation Jump to search

유재하 음악경연대회는 유재하와 그의 음악을 기억하고, 실력있는 신인 대중 음악가를 발굴하기 위해 매년 열리고 있는 대한민국의 대중음악 음악 경연 대회이다.

대회 관련 이슈

  • 이 대회는 유족들이 앨범의 수익금으로 1988년 설립한 [유재하 음악 장학회(설립자 故 유일청, 이사장 유건하) , http://yjh.or.kr/]에서, 입상자에게 장학금을 주는 형식이다.
  • 1989년 1회부터 2004년 16회까지 열렸으며, 2005년에는 재정적인 문제로 중단되었으나 2006년에 싸이월드의 후원으로 17회가 재개되었다.
  • 2003년 한양대학교 31대 총학생회(총학생회장 신진수)에 의하여 15회부터 한양대학교에서 영구 유치하였으며, 한양대학교 백남음악관에서 매년 열리고 있다.
  • 2018년도 29회 대회는 성동구 소월아트홀에서, 2019년 30회 대회는 건국대 새천년관에서 개최되면서 캠퍼스를 벗어나 개최가 되고 있다.
  • 2018년(29회) 대회부터는 기존 18세 이상 대학(원)생만 참여하는 학력 제한을 없애고 17세 이상 누구나 지원할 수 있도록 했다. 29회 대회에는 750여개 팀이, 30회에는 755팀이 응모해 경쟁률이 상승하고 있다.

한양대 학생 수상

  • 2019년(30회) 대회에서 ERICA캠퍼스 예체능대학 실용음악학과 송예린 학생이 금상(대상 다음) 수상
  • 2006년(17회) 대회에서 오윤아(음대·작곡 4) 학생(당시 기준)이 '마음을 다해 부르면'이라는 곡으로 대상 수상 [1]
  • 인터뷰 기사 <뉴스H> http://www.hanyang.ac.kr/surl/K0q6